TV 매일미사

2022년 1월 24일 성 프란치스코 살레시오 주교 학자 기념일

재생 시간 : 33:40|2022-01-24|VIEW : 2,101

양우철 야고보 신부 (예수그리스도의 고난수도회)✠ 마르 3,22-30그때에 22 예루살렘에서 내려온 율법 학자들이,“예수는 베엘제불이 들렸다.”고도 하고,“예수는 마귀 우두머리의 힘을 빌려 마귀들을 쫓아낸다.”고도 하였다.23 그래서 예수님께서는 그들을 부르셔서 비유를 들어 말씀하셨다.“어떻게 사탄이 사탄을 쫓아낼 수 있느냐?24 한 나라가 갈라서면 ...
양우철 야고보 신부 (예수그리스도의 고난수도회)


<사탄은 끝장이 난다.>

✠ 마르 3,22-30

그때에 22 예루살렘에서 내려온 율법 학자들이,
“예수는 베엘제불이 들렸다.”고도 하고,
“예수는 마귀 우두머리의 힘을 빌려 마귀들을 쫓아낸다.”고도 하였다.
23 그래서 예수님께서는 그들을 부르셔서 비유를 들어 말씀하셨다.
“어떻게 사탄이 사탄을 쫓아낼 수 있느냐?
24 한 나라가 갈라서면 그 나라는 버티어 내지 못한다.
25 한 집안이 갈라서면 그 집안은 버티어 내지 못할 것이다.
26 사탄도 자신을 거슬러 일어나 갈라서면 버티어 내지 못하고 끝장이 난다.
27 먼저 힘센 자를 묶어 놓지 않고서는,
아무도 그 힘센 자의 집에 들어가 재물을 털 수 없다.
묶어 놓은 뒤에야 그 집을 털 수 있다.
28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말한다.
사람들이 짓는 모든 죄와 그들이 신성을 모독하는 어떠한 말도 용서받을 것이다.
29 그러나 성령을 모독하는 자는 영원히 용서를 받지 못하고
영원한 죄에 매이게 된다.”
30 이 말씀을 하신 것은 사람들이
“예수는 더러운 영이 들렸다.”고 말하였기 때문이다.